Affordable Access

가족제도의 법적 성격

Authors
Publisher
헌법재판소
Publication Date
Keywords
  • 변화하는 가족
  • Changing Family
  • 동성혼인
  • Homosexual Marriage
  • 사회적 변화
  • Social Change
  • 성적 취향
  • Sexual Orientation
  • 혼인증명
  • Marriage License

Abstract

친생부인의 소에 관하여 어느 정도의 제척기간을 둘 것인가는 법률적인 친자관계 를 진실에 부합시키고자 하는 부의 이익과 친자관계의 신속한 확정을 통하여 법적 안정을 찾고자 하는 자의 이익을 어떻게 그 사회의 실정과 전통적 관념에 맞게 조화시킬 것인가에 관한 문제로서 이해관계인들의 기본권적 지위와 혼인 및 가족생활에 관한 헌법적 결단을 고려하여 결정되어야 할 것이므로 원칙적으로 입법권자의 재량에 맡겨져 있다 할 수 있다. 다만 그 제소기간이 지나치게 단기간이거나 불합리하여 부가 자의 친생자 여부에 대한 확신을 가지기도 전에 그 제척기간이 경과하여 버림으로써 친생을 부인하고자 하는 부로 하여금 제소를 현저히 곤란하게 하거나 사실상 불가능하게 하여 진실한 혈연관계에 반하는 친자관계를 부인할 수 있는 기회를 극단적으로 제한하는 것이라면 이는 입법재량의 한계를 넘어서는 것으로서 위헌이라 아니할 수 없다.

There are no comments yet on this publication. Be the first to share your though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