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ffordable Access

동남아의 지역주의와 "동아시아 공동체"

Publisher
NRF KRM(Korean Research Memory)
Publication Date

Abstract

이 연구는 우선 동남아 국가와 동남아인들이 국가와 지역 수준에서 형성하고 발전시켜 온 협력, 통합, 정체성을 시기별로 고찰한다. 시기별 고찰을 통해 개별적인 탈식민국가들의 단순한 집합으로 출발했던 동남아에서 지역주의가 태동하여 성장하게 되는 과정을 단계적으로 살펴 볼 것이다. 그 다음에는 동남아 안에 머물렀던 지역협력이 어떻게 동남아와 동북아를 포괄하는 동아시아라는 더 큰 경계를 지향하게 되는지를 분석할 것이다. 구체적으로 동남아가 1950년대의 민족주의와 제3세계주의, 1960-70년대의 양극적 지역주의, 1980-90년대의 동남아 지역주의 등을 넘어 1990년대 이후 동아시아로 지역협력과 통합 가능성의 폭을 넓혀 가는 과정과 배경에 대한 분석이 주요 내용이 될 것이다. 동남아 지역주의의 출현과 확대 과정을 관찰하면서 연구자가 특히 주목하고자 하는 것은, 동남아와 동북아를 포괄하는 지역협력이 한 쪽 지역만이나 특정 국가에게만 손해를 끼치지는 않는 파레토최적(Pareto-optimal)의 선택임에도 불구하고 동북아 지역이나 중국과 일본 등 강대국에 비해 동남아 지역과 약소국들이 그 추진에 더욱 적극성을 보이는 측면과 대다수 연구자와 정책결정자들이 우려하는 바와 달리 동북아와 동남아 간에 존재하는 역사적 소원함이나 문화적 이질성이 동아시아 지역주의의 성장에 결정적인 장애 요인으로 작용하고 있지 않다는 점이다. 동아시아 지역협력의 제도화는 중국과 일본이 그 과정에 적극적으로 개입하지 않음으로써 오히려 그 실현 가능성을 높이고 있는 것이다. 또한 민족 형성과정과 마찬가지로 지역공동체 형성에 있어서도 단일한 공동체에 속한다는 일체감과 그것을 건설하려는 정치적 의지와 노력이 동북아와 동남아 간에 드러나는 역사적, 문화적 거리를 메우는 중요한 역할을 담당할 수 있다는 주장을 구성주의적 관점에서 펴 볼 것이다. 연구내용을 구성할 주요 소주제들을 소개하면 아래와 같다. 1. 문제제기: 동남아 지역주의와 “동아시아 공동체” 2. 관점과 이론: 구성주의와 신기능주의 3. 전사: 탈식민화 시대의 민족주의와 냉전 시대의 제3세계주의 4. “상상의 지역 공동체” 만들기: ASEAN의 창설과 확대 5. 동남아 지역주의의 도전과 한계: “동아시아 바라보기”와 금융위기 6. 동아시아로 확대 지향하는 동남아 지역주의: ASEAN+3의 출범 7. 동아시아 지역주의의 장점과 한계 8. 결론: “동아시아 공동체”를 향하여

There are no comments yet on this publication. Be the first to share your though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