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ffordable Access

[이미지] 원불교(선진포 입정터 기표석)

Authors
Publisher
원광대학교
Publication Date
Keywords
  • 한국 민족종교
  • 원불교
  • 영산성지
  • 선진포 입정터 기표석

Abstract

원불교의 교조인 소태산 대종사(少太山 大宗師)는 1891년 5월 5일전남 영광에서 평범한 농민의 아들로 태어났다. 7세시부터 자연현상과 인생에 대하여 특별한 의문을 품으시고, 스스로 도(道)에 발심하여 20여년간 구도고행을 계속하사 마침내 1916년 4월 28일, 큰 깨달음(大覺)을 이루었다. 소태산 대종사는 대각 후 [물질이 개벽되니 정신을 개벽하자]는 표어를 주창하고 먼저 미신타파, 문맹퇴치, 저축조합 운동을 통해 혼란한 시국속에 희미해가는 민족의 혼을 일깨우고, 땅에 떨어진 인륜의 정신을 바로 세우고자 했다. 새회상 창립의 경제적 기초를 세운 2만 6천 여평의 정관평 방언공사, 인류구원을 위한 혈성(血誠)의 기도로 법계의 인증을 받은 법인성사, 법신불 일원상을 최고의 종지(宗旨)로 삼아 교리와 제도를 제정한 봉래제법, 교화, 교육, 자선의 중심지 익산 총부 건설 등 소태산 대종사의 제세경륜(濟世經綸)은 소태산의 종지라고 할 수 있다. 성은 朴씨이며 이름은 중빈(重彬), 호는 소태산(少太山), 원기 28년(1943) 6월 1일, 53세로 열반하였다.

There are no comments yet on this publication. Be the first to share your thoughts.